산모에 산후조리원 비용 지원 법안 추진

이재혁 / 기사승인 : 2021-03-12 14:17:10
  • -
  • +
  • 인쇄
이종성 의원 “저출산 극복을 위해 임산부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줘야” 임산부의 산후조리원 이용비용을 지원하는 법안이 추진된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민의힘 이종성 의원은 이 같은 내용의 모자보건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 했다고 12일 밝혔다.

현재 국가나 지자체는 임산부와 신생아의 건강관리를 위하여 산후조리도우미 지원을 하고 있다. 하지만 산모 중 75.1%가 이용하고 있는 산후조리원 이용 비원은 지원하고 있지 않아 산모의 경제적 부담이 큰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실제로 이종성 의원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국내 산후조리원 이용 비용(2주, 일반실 기준)이 평균 228만원이었으며 최대 금액은 1300만원 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이번 개정은 산후조리도우미 뿐 아니라, 산후조리원 이용에 대해 국가나 지자체가 지원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았다. 즉 임산부들에게 산후조리원 이용 비용 지원을 받거나, 산후조리도우미 지원 중 선택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이종성 의원은 “우리나라 합계출산율이 0.84명 까지 떨어져 OECD 국가 중 최저로 나타나고 있다”며 “저출산 문제는 국가의 존폐와 직결된 문제로 저출산 극복을 위한 정책은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하지 않은 만큼 산후조리원 지원과 같이 산모들이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출산장려 정책을 적극 발굴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이재혁 (dlwogur93@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코로나19로 건강 관심증가…지난해 건강기능식품 수입금액 16% 증가
수입신고확인증, 신뢰할 수 있는 블록체인망으로 공유
안전성ㆍ유효성 문제있는 의료기기 갱신 막는 기준 명확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88명…다시 500명대 진입하나
복지부 2021년도 신규 의과 공중보건의사 중앙직무교육 실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