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마리서치프로덕트, DNA 비수술 치료제 시장 견인

고동현 / 기사승인 : 2021-03-11 10:23:47
  • -
  • +
  • 인쇄
▲플라센텍스주 (사진=파마리서치프로덕트 제공)

자가재생 촉진물질인 '폴리데옥시리보뉴클레오티드(PDRN: Poly Deoxy Ribo Nucleotide) 및 PN(Polynucleotide) 제조기술’을 바탕으로 한 DNA 주사 시장이 지속적으로 커지고 있다.

PDRN DNA 주사제는 재생 바이오 전문 제약기업 파마리서치프로덕트가 2008년 이태리의 마스텔리사로부터 플라센텍스 오리지널을 공급, 식약처로부터 전문 의약품 주사제로 허가 받아 국내 시장에 처음 소개됐다.

이는 비수술치료법으로써 항염증 사이토카인 및 성장인자 분비를 통한 섬유아세포를 증식시켜 염증 치료에 활용되고 있다. 디스크, 척추관 협착증, 어깨 통증, 관절 연골 손상, 퇴행성 관절염, 엘보 등 통증 유발 질환의 비수술 치료에 주로 활용되며, 최근 3년간 제네릭까지 발매되며 시장 규모가 점점 커지고 있다.

PDRN DNA 주사제 사용이 늘고 있는 이유는 ▲장기적으로 치료하더라도 유의적 부작용 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비수술치료로 채혈이 필요 없고, 주사 시 통증이 심하지 않다는 점등을 꼽을 수 있다. 이 가운데 수입 오리지널인 플라센텍스는 30년 이상 유럽에서 사용 중이며, 국내에서는 의원뿐만 아니라 상급 종합병원에도 랜딩될 정도로 제품에 대한 신뢰도와 안전성이 높다.

현재 PDRN DNA 주사제 시장은 2016년부터 제네릭 제품들이 출시되어 유사 제품이 총 19개에 달한다. 시장 규모는 제네릭 제품의 가세로 꾸준히 늘어 200억원 정도로 추산하고 있으며, 정형외과·피부과·통증의학과·성형외과 등에서 비급여로 처방되고 있다.

파마리서치프로덕트는 플라센텍스 뿐만 아니라 오리지널 회사인 ‘마스텔리’와 기술 제휴를 맺어 자체 개발한 국산 제품 ‘리쥬비넥스’도 공급하고 있다.

플라센텍스 PDRN DNA 주사제는 송어의 신생세포의 DNA에서 조직 재생 성분을 가진 물질(PDRN)을 추출하여 주사하는 시술이다. PDRN이 몸속의 세포 수용체에 결합하면 손상 부위에 미세혈관을 만들어 조직을 재생시키고 섬유아세포가 분비되어 콜라겐이 생성되며, 피부세포 재생을 촉진시킨다.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august@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제이엘케이, AI 의료 솔루션 인도네시아 보건부 등록
1인 가구 10명 중 4명 ‘밥ㆍ김치’ 위주 식사…대사증후군 취약
차백신연구소, 코스닥 기술특례 상장 기술성 평가 통과…연내 상장 추진
하이트진로, 스마트팜 솔루션기업 ‘퍼밋’ 투자
제이준코스메틱, 지난해 적자폭 감소…“수익성 개선할 것”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