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파스, 마이크로니들 이용한 최소 침습적 혈당 측정 방법 특허 취득

박수현 / 기사승인 : 2021-01-29 12:44:49
  • -
  • +
  • 인쇄
"상품화 및 특허 응용한 신사업 등 후속 연구개발 진행해 갈 것"
▲라파스 로고 (사진= 라파스 제공)

라파스가 ‘마이크로니들 패치를 이용한 피부 간질액 내 글루코오스 추출을 위한 최소침습적 방법’에 관한 기술특허 취득을 공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마이크로니들 패치를 이용하여 체내의 당 수치를 측정하는 방법에 관한 특허로, 마이크로니들을 통해 체내 정보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새로운 응용분야에서의 확장성을 설명할 수 있다.

특히, 현재 당뇨 환자들이 란셋을 이용해 소량의 혈액을 채취해 혈당 분석기를 통해 혈당을 체크하고 있는 것과 달리 라파스가 이번에 취득한 최소 침습적 혈당 측정 방법 특허는 피부에 마이크로니들 패치를 부착하는 것으로서 혈액을 채취하지 않고 간질액을 이용해 손쉽게 체내의 당수치를 측정할 수 있는 새로운 방식이다.

라파스는 “당사가 추진해오던 마이크로니들의 약물전달체로서의 역할을 보다 확장해 체내 의료정보 획득을 통한 물질 및 정보 전달의 양방향 플랫폼으로서의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확인한 것이라 의의가 크다”고 말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특허는 환자들의 혈당 관리를 위해 혈액을 채취하지 않고, 비용해성 마이크로니들을 이용해 통증없이 손쉽고 안전하게 체내의 당 수치를 검사할 수 있는 방법을 확인한 매우 의미있는 연구결과로, 앞으로 상품화 및 이를 응용한 신사업 등을 후속 연구개발을 진행해 갈 것”이라 말했다.

또한, “신체 내부로 혹은 신체 외부로 그 정보나 물질을 전달하는 전달체로서의 마이크로니들의 무한한 확장에 대한 연구와 상품화에 전념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박수현 (psh5578@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비트코퍼레이션, 100억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 완료2021.01.29
유바이오로직스, 코로나19 항원진단 신속키트 식약처 수출허가 획득2021.01.29
식약처, 의료기기 연구개발 초기부터 신속 제품화 지원2021.01.29
스템온, 리프로좀 이용 세포 텔로미어 연장 관련 국내 특허 취득2021.01.29
한국의료기기안전정보원, 기술문서심사기관 총괄한다2021.01.29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