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살균제 독성 원료, 폐섬유화 발생”…동물실험서 입증

박정은 / 기사승인 : 2020-10-19 15:40:17
  • -
  • +
  • 인쇄
“CMIT·MIT 사용에 의한 섬유화 피해 규명” 가습기살균제의 독성 원료인 클로로메틸이소티아졸리논·메틸이소티아졸리논(CMIT·MIT)이 폐섬유화를 발생시킨다는 것을 증명한 동물실험 결과가 나왔다.

19일 환경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의 '가습기살균제 성분과 호흡기질환 유발 및 악화 사이의 상관성 규명을 위한 in vivo 연구'에 따르면 가습기살균제의 독성 원료 CMIT·MIT를 반복 투여한 쥐에서 폐중량 및 폐조직, 염증성 사이토카인 수치 등의 유의미한 변화를 확인됐다.

이번 연구에서 CMIT·MIT의 반복투여에 의해 기도점막의 염증 및 실질조직 내 섬유화 소견 증가 및 섬유화 관련 단백질의 폐 조직 내 발현 증가 등 섬유화 유발을 짐작할 수있는 몇 가지 지표의 유의한 변화가 관찰됐다.

현재까지 동물모델을 이용한 본 연구팀과 타 연구팀의 선행연구 결과에서는 CMIT·MIT 흡입 노출 및 기도 내 투여에 의한 섬유화 관련 소견이 관찰된 바 없었다.

연구팀은 “이번 시험에서 폐 조직병리 결과 명확한 섬유화 소견이 관찰됐으므로, 이번 결과는 가습기 살균제 피해 사례 중 CMIT·MIT 사용에 의한 섬유화 피해 규명의 과학적 근거로 사용 가능할 것으로 판단됐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번 연구 결과는 특정 시험조건 하에서 관찰된 결과이므로 CMIT·MIT 노출 시 나타나는 모든 염증반응 및 섬유화 영향에 대한 가능성을 모두 설명할 수 없다"며 "다양한 동물모델에서 섬유화 소견이 일관되게 관찰된 PHMG-P와 달리 시험종에 따라 다양한 반응를 보이는 CMIT·MIT의 경우, 보다 더 다양한 모델 및 시험 조건 하에서 섬유화영향에 대한 실험적 증명이 추가적으로 필요할 것으로 판단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SK케미칼은 동물실험에서 CMIT·MIT 유해성이 확인되지 않았다는 이유로 가습기메이트의 유해성을 부인한 바 있다.

메디컬투데이 박정은 (pj9595@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흉부 X-ray 검사로 골다공증 고위험군 선별해내는 딥러닝 AI 알고리즘 개발2022.01.27
한국뇌연구원, 비타민 B12의 신경퇴행 억제 효과 확인2022.01.21
POSTECH 차형준 교수, 제9대 해양바이오학회장 취임2022.01.20
이화여대 오구택 교수, 제31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회장 취임2022.01.20
암세포 사멸 효과 4배…미토콘드리아 관련 각종 질환 치료 새 지평2022.01.20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