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21세기병원, 무료 다리수술 ‘희망의 발걸음’ 사업 8년 연속 진행

고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7 09:00:00
  • -
  • +
  • 인쇄
▲ 안산21세기병원이 안산시와 2022년에도 무료 다리 수술 지원사업 '희망의 발걸음' 사업을 진행한다. (사진=안산21세기병원 제공)
 

 

[메디컬투데이=고동현 기자] 안산21세기병원은 안산시와 2022년에도 무료 다리수술 지원 사업 ‘희망의 발걸음’ 사업을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사업은 병원이 안산시와 2015년 ‘희망의 다리’ MOU 체결을 시작으로 2019년 ‘희망의 발걸음’으로 명칭 변경을 통해 시행하고 있는 무료 다리수술 지원 사업이다.

‘희망의 발걸음’ 사업은 안산시 관내 저소득 가정을 대상으로 매년 12명에게 연간 4800만원 상당의 다리 관절 수술과 물리치료 등의 비용을 지원한다. 최근 기초 생활수급 독거노인 가구로 선정된 대상자의 경우 작은 체구로 인한 인공관절의 미세한 절삭과 골다공증으로 인한 출혈량 감소를 위해 안산21세기병원의 지원을 통해 로봇 인공관절 수술을 시행한 바 있다.

지원 절차는 안산 행정복지센터와 구청에서 다리 관절 지원이 필요한 대상자를 조사하고 안산시청에서 대상자를 추천하게 된다. 이후 병원 심사를 통해 관절 수술에 필요한 검사비, 수술비 등 일체의 본인 부담금과 비급여 치료비 전액 지원, 그리고 지원 결정 결과를 대상자에게 개별 통보하는 순서로 진행된다. 2022년 ‘희망의 발걸음’ 지원자는 안산시 관할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안산21세기병원 김재현 병원장은 “기초 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 대상자 어르신들의 신체적, 정신적 고통과 경제적 부담을 덜어드리고자 희망의 발걸음 사업을 진행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희망의 발걸음 사업을 확장해 나아갈 것이며,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희망을 전하는 일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기자(august@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톡스앤필 파주점, 6월 1일 오픈
접골탕 골절 치료 논문 SCI 국제학술지 게재
CF클리닉, 체형별 다이어트 솔루션 ‘슬리미’ 미국 특허 취득
더힐피부과의원 확장 이전
남모르는 여성 고민…소음순 성형으로 질환까지 개선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