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병원, 간호사 공채 지원자 정보 유출…“개인정보는 아냐”

이재혁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6 07:25:05
  • -
  • +
  • 인쇄
합격자 필요서류 보완 요청 메일에 타 지원자 파일 첨부

[메디컬투데이=이재혁 기자] 중앙대학교병원이 간호사 공채 합격자들에게 필요 서류를 보완해 달라는 메일에 다른 지원자들의 일부 정보가 담긴 파일을 첨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앙대병원 관계자는 이 같은 내용의 행정 실무자의 실수가 있었지만 일각에서 우려하는 개인정보 유출은 없었다고 밝혔다.

병원 측이 합격자 89명을 대상으로 전송한 메일에는 간호사 공채 지원자들의 면접번호, 가운데 익명처리 된 이름, 현재 근무 병원, 고용형태 등이 담긴 엑셀파일이 첨부돼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 이후 병원은 문자메시지를 통해 “입사서류로 제출한 경력관련 서류의 미확인 부분을 확인하기 위해 각 개인에게 발송한 메일에 업무 실수가 있었다”며 “혼란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서류 검토 결과, 지원자 각 개인에 대한 개인정보를 유추할 수 있는 부분은 없었다”며 “개인정보는 안전하게 보관되고 있다”고 밝혔다.

중앙대병원 관계자는 “실무자의 실수가 있었던 부분에 대해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향후 재발방지를 위해 주의를 기울일 것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메디컬투데이 이재혁 기자(dlwogur93@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입원 환자가 원하는 회진 1위 “자세하고 쉬운 설명”2022.01.27
신촌세브란스 청소용역 입찰비리 의혹 제기…노조 “엄정 수사해야”2022.01.27
서수원에 706병상 규모 종합병원 들어선다…수원덕산병원 기공식 개최2022.01.25
한양대병원, LG AI연구원과 '초거대 AI 연구' 양해각서 체결2022.01.24
의정부을지대병원 김동욱 교수, 亞 최초 4세대 표적항암제 임상시험 시행2022.01.24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