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엔알리서치, 엔에이치스팩17호 합병절차 완료…17일 코스닥 상장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8 17:53:23
  • -
  • +
  • 인쇄
▲ 씨엔알리서치 CI(사진=씨엔알리서치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국내 1호 CRO 씨엔알리서치는 엔에이치기업인수목적17호(359090)와의 합병 절차를 마치고 이달 17일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다.

씨엔알리서치와 엔에이치스팩17호는 8일 합병종료보고 이사회 결의를 거쳐 증권발행 실적보고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엔에이치스팩17호는 지난달 5일 개최한 합병 승인을 위한 임시주주총회 후 상호를 씨엔알리서치로 변경한다고 공시한 바 있다. 이후 주식 매수 청구 기간이 지난달 25일로 종료되면서 합병 등기를 위한 준비를 모두 마쳤다. 합병 신주는 이달 17일 상장 예정이다.

지난 1997년 설립된 씨엔알리서치는 임상 1상부터 임상 2상, 임상 3상, NDA(New Drug Application, 신약허가신청), 임상4상까지 임상 관련 전반 서비스를 제공한다.

오랜 경험과 기술력은 허가용 임상시험의 지속적인 신규수주를 이끌었으며 2020년 매출 기준 국내 CRO 시장에서 가장 높은 시장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다.

주요 고객사로 유한양행, 한미약품, GC녹십자, 대웅제약 등 국내 주요 제약사는 물론 국내 주요 바이오텍, 글로벌 제약바이오 기업들을 고객사로 확보하고 있다.

씨엔알리서치의 향후 성장 동력은 IT 플랫폼 강화와 글로벌 임상시장 진출이다. 자체 개발한 임상 솔루션을 통한 원가 절감, CDISC 기반 임상 플랫폼인 ‘imtrial’ 을 통해 글로벌 임상을 위한 데이터 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트라이얼인포매틱스에 전략적 투자를 진행해 국내 유일 항암 임상 전용 플랫폼 ‘Onco Trial Board’를 개발했다.

항암 분야에서 국내 최다 레퍼런스를 보유하고 있는 씨엔알리서치는 ‘Onco Trial Board’를 활용해 국내 항암 임상시험의 시장 경쟁력을 더욱 공고히하고 글로벌 온콜로지 분야 임상에 대한 수요까지 흡수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씨엔알리서치 윤문태 회장은 “국내를 넘어 글로벌 CRO로 성장하기 위해 IT 플랫폼과 글로벌 CRO 수행 역량 개발에 힘쓰고 있다”며 “이번 엔에이치스팩17호와의 합병 상장으로 자체 개발 역량에 대한 투자를 강화해 국내 최초 글로벌 CRO로 성장해 가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美 CDC,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 비교 결과 발표2022.01.29
EMA, 화이자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승인2022.01.29
한미약품 ‘늑장 공시’…대법 판결로 손해배상 확정2022.01.28
알보젠, ‘휴미라’ 타겟 특허 깨기 나섰다2022.01.28
‘콜린알포 환수협상’ 소송 첫 선고…法, 각하 판결2022.01.28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