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바이오로직스 "코로나 백신, 베타·델타 변이 대한 방어 효능 입증"

김동주 / 기사승인 : 2021-10-13 15:39:49
  • -
  • +
  • 인쇄
폐 조직 염증 등에서 개선된 효과 나타내
▲코로나19 백신 'EuCorVac-19'  (사진= 유바이오로직스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유바이오로직스는 보건복지부 주관 2021년도 코로나19 치료제・백신 비임상 지원사업으로 수행한 변이주 대응 신규 항원조성의 백신에 대한 비임상 효력시험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고 13일 발표했다.

 

해당 비임상 시험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지원으로 국내 최대 규모의 코로나19 치료제・백신 비임상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국가마우스표현형분석사업단(KMPC, 서울대 수의대와 연세의대 공동)의 위탁연구로 진행했다.

후보 백신은 유코백-19 우한주 항원과 다른 변이주 RBD 부분을 사용하는 유코백-19-SA 항원 조성으로 각 후보 백신에 대하여 사람 ACE2(hACE2) 형질전환 마우스를 이용해 우한주, 베타형(남아공 변이) 및 델타형(인도 변이)의 변이주에 대한 방어 효능을 비교하기 위하여 실시했다.

연구는 두 가지의 후보 백신을 2주 간격으로 2회 투여한 후, 3종의 바이러스주로 공격하고 2일차, 4일차 및 14일 차에 각 그룹의 활동성과 생존률, 바이러스 및 항체역가, 장기무게 및 조직 병리 소견을 검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연구 결과, 각 후보 백신을 투여한 군에서는 바이러스 공격 후에 대조군보다 체온, 활동성, 생존율(베타, 델타변이주 공격에 대해 100% 생존), 장기 무게 등에서 유의한 차이가 확인됐다.

또한 후보 백신을 접종한 후 2·4주차에 높은 수준의 중화항체가를 유지했으며, 공격 후 2·4일차 폐 조직에서 각각의 공격 바이러스는 대조군 대비 백신접종군에서는 검출되지 않아 각 변이주에 대한 방어능이 매우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직병리소견에서도 각 장기는 대조군 대비 차이가 없었으나 폐 조직에서의 염증, 부종 및 혈관 정도 등에서 매우 개선된 효과를 나타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변이주 비임상 효력시험의 성공적인 결과로 보아 현재 임상 2상 중인 유코백-19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99% 이상에서 발견되는 델타 변이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유코백19 백신 개발 진행에 더욱 역량을 집중하여 코로나19에 대한 국제방역에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시선테라퓨틱스 "점안제 형태 황반변성 신약후보 효능 확인"2021.10.18
파미셀, 동종 줄기세포치료제 임상 돌입…환자 모집 본격화2021.10.18
사노피 “듀피젠트, 172주 장기 투여에도 안전성 프로파일 확인”2021.10.18
비아트리스 코리아, 다제내성결핵 치료제 ‘프레토마니드’ 식약처 허가2021.10.18
휴젤 “레티보 생산공장 EMA 현장 실사 완료…올해 말 품목 허가 승인 목표”2021.10.1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