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람할렐루야탁구단’ 오광헌 감독, 女탁구 국가대표팀 사령탑 맡아

고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8 15:27:15
  • -
  • +
  • 인쇄
▲ ‘보람할렐루야탁구단’ 오광헌 감독 (사진=보람상조그룹 제공)

 

[메디컬투데이=고동현 기자] 보람상조가 이끄는 ‘보람할렐루야탁구단’ 오광헌 감독이 올해 2월부터 여자 탁구 국가대표팀 사령탑을 맡는다.

이번에 새로 선발된 여자 탁구 국가대표팀 오광헌 감독은 ‘2022년 항저우 아시안게임’, ‘2022년 청두 세계탁구선수권대회’ 단체전 전임지도자로서 대표팀 전력강화에 더욱 집중하는 한편 다양한 시도를 통해 한국 탁구의 국제 경쟁력 향상을 위한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할 계획이다.

오 감독은 과거 서울여상에서 코치로 재직하다 1995년 일본으로 건너간 뒤 지도자 커리어를 쌓았다. 슈쿠도쿠 대학을 일본 정상으로 이끌면서 주목 받았고, 2009년부터 2016년까지 일본 여자국가대표팀 코치 및 주니어대표팀 감독을 맡아 일본 여자대표팀 핵심 주전들을 키워냈다. 2016년에는 리우올림픽 동메달, 같은 해 세계선수권대회 준우승,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 우승 등에도 기여했다.

또한 2016년부터는 ‘보람할렐루야탁구단’ 감독을 맡아 ‘2018년 일본 히로시마 국제탁구대회’단체전 우승(2년 연속)/개인단식 우승, ‘2021년 대통령배’단체전 준우승/개인단식 우승, ‘2022년 제75회 픽셀스코프 전국 남녀 종합 탁구선수권대회’남자 단체전 준우승 등의 성과를 이뤄냈다.

올해 1월에는 소속선수인 김동현 선수가 남자 탁구 국가대표팀에 발탁되기도 했다.

오 감독은 “지난 2016년 보람할렐루야탁구단에 초대감독으로 입단할 당시 스타 플레이어 출신의 감독이 아니라도 훌륭한 지도자가 될 수 있다는 점을 보여주고 싶었다”며 “이번에 여자 탁구 국가대표팀을 맡을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시고 특히 보람할렐루야탁구단 선수들이 마음껏 운동할 수 있도록 세심하게 배려해 주신 구단주와 아낌없는 지원을 해주신 보람상조그룹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최철홍 보람할렐루야 구단주는 “그 동안 오감독이 상조업계 유일한 실업 스포츠팀인 우리 구단을 최정상 실업팀으로 이끌며 국내 생활탁구 활성화와 스포츠 사회공헌에 앞장설 수 있도록 노력해줘서 고맙다”며 “앞으로 한국 탁구의 국제 경쟁력 향상으로 세계무대에서도 새로운 돌풍을 이어가길 진심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기자(august@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케이메디허브, ‘휴대용 육류 부패 감지 시스템’ 개발
‘코로나 수혜’…씨젠‧에스디바이오센서 매출 1조 명단 입성
공정위, 휴대폰 소액결제 ‘연체료 폭탄’ 담합 4개사 적발
포스텍 “커피 증발 원리로 눈 ‘번쩍’ 뜨이는 반도체 입자 개발”
국민 10명 중 8명은 디지털로 소비…코로나19 이후 2배↑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