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변이 바이러스에 효과 ‘코비박 콤보’ 출시 임박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2 16:23:55
  • -
  • +
  • 인쇄
변이 및 돌파감염 등 모든 코로나 바이러스에 효과탁월
국내생산 앞둔 PBTG, 생산량 확대 철저 대비
▲ 엠피코퍼레이션 CI (사진=엠피코퍼레이션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러시아 추마코프 센터가 첫 번째 균주와 델타 균주 등 모든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복합 백신 ‘CoviVac-Combi’를 생산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러시아 국영통신이 지난 18일 밝혔다.

코비박은 최근 10월 캄보디아에서 긴급사용이 승인됐으며 러시아 연방군대의 부스터샷으로 본격 사용중이다.

또한 동남아,인도, 말레이시아,파키스탄, 중동, 이집트,남미 등에서도 구매의향이 전달된 상황에서 변이바이러스에 탁월한 효능을 가지는 콤비백신의 생산은 국내 생산을 앞두고 생산량 확대에 영향을 끼칠 요인으로 보인다

코비박의 모든 생산 및 판매권리를 가지고 있는 한‧러합작법인 파마바이오텍 글로벌(PBTG)의 대주주인 엠피코포레이션은 생산량 확대에도 즉시대응이 가능하도록 국내 기술이전 및 완제품 생산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PBTG 관계자는 돌파감염에 강한 코비박 콤비의 생산을적극 환영하며 앞으로 러시아 기술진들과의 소통을 통해 코비박 백신 외에도 불활성화 백신 플렛폼 자체에 대한 기술이전, 더 나아가 국내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전염병 연구 및 새로운 백신 개발을 위한 사업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한국파스퇴르연구소-스탠다임, ‘인공지능 기반 감염병 신약개발’ 협력2021.11.30
첨단바이오의약품 체계적 이상사례 관리…장기추적조사 전산망 구축2021.11.30
셀트리온헬스케어, 유럽 9개국에 ‘렉키로나’ 5만명분 공급2021.11.30
‘토종 2호’ 코로나19 치료제 언제쯤 허가 관문 넘어설까2021.11.30
PBTG, ‘코비박’ 백신 국내 생산 본격화…기술이전 최종협의 마무리 눈 앞2021.11.30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