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 올수와 ‘폐식용유 리사이클링’ MOU 체결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6 15:34:43
  • -
  • +
  • 인쇄
"1200여개 가맹점서 시범 운영 후 전 매장으로 확대할 예정"
▲ 파리바게뜨 가맹점주 협의회-올수 업무협약식 모습 (사진= SPC그룹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SPC그룹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는 친환경 리사이클링 플랫폼 올수와 ‘폐식용유 리사이클링’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파리바게뜨 가맹점주들의 적극적인 동참으로 시작된 친환경 활동으로 식용유 폐기량을 줄이고 대체 에너지 생산에 기여하고자 추진됐다.

이를 위해 앞서 지난 24일 이중희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 회장과 김기옥 올수 대표는 향후 파리바게뜨에서 발생하는 폐식용유의 효과적인 활용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파리바게뜨는 매장에서 발생하는 폐식용유를 모아 리사이클링 플랫폼에 전달하게 되며, 해당 폐유는 재활용공장으로 인계돼 바이오디젤(식물성 기름을 원료로 해서 만든 바이오연료), 사료 등의 대체 에너지로 재탄생된다.

1200여개의 가맹점에서 시범적으로 운영되며, 향후 전 매장으로 범위를 넓혀나갈 계획이다.

이중희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장은 “업의 특성상 폐유가 발생하는 문제를 보다 합리적인 방법으로 해결하고자 가맹점주들이 뜻을 모았다”며, “앞으로 가맹점주들도 ESG 실천을 위해 다양한 방법을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크래프트하인즈, 연말 맞아 높이 5m 크리스마스 케찹 트리 선봬2021.12.03
파스쿠찌, 크리스마스 시즌 한정 케이크 4종 출시2021.12.03
오뚜기, 케R과 마요네스의 황금비율 ‘케요네스’ 출시2021.12.03
SPC 던킨, 감성 캠핑 위한 ‘스토리지 박스’ 출시2021.12.03
서울시, 일본산 참돔·중국산 보리굴비 원산지 표시 위반 3곳 적발2021.12.02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