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대병원,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지정

이재혁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2 14:52:13
  • -
  • +
  • 인쇄
성동구청과 양해각서 체결
▲ 한양대병원 전경 (사진=한양대병원 제공)

 

[메디컬투데이=이재혁 기자] 한양대학교병원은 지난달 28일 성동구청과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성동구 지역 내 학대피해 아동의 신속한 검사와 치료를 하는 보호체계를 강화했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협약으로 성동구는 아동학대 피해의심 사례가 발생 시 병원에 긴급한 치료와 검사를 의뢰하고, 한양대학교병원은 지역 내 학대피해 아동의 보호를 위해 상담, 치료, 검사 등 적절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또한 우선 진료와 진단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아동학대 판단을 위해 전문적인 의학적 자문 역할을 수행해 지역 내 아동의 안전한 성장을 돕게 된다.

윤호주 병원장은 “본원은 학대피해 의심 아동을 위해 신속하고 안전한 치료를 제공함은 물론 신고 의무도 철저히 이행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으로 피해아동에 대한 원스톱 진료와 치료를 제공하고, 아동의 회복 지원과 안전 확보를 위한 중추적인 역할로 아동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보호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이재혁 기자(dlwogur93@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가톨릭대, 메디컬 융복합 허브 ‘옴니버스 파크’ 개관
녹지제주, 영리병원 추진 의지 피력…“제대로 된 허가 주면 다시 하겠다"
서울대병원, 의료용 소프트웨어 품목군 ‘의료기기 GMP’ 인증 획득
환자 진료 도움되는 ‘초음파’…학회 강의 통해 충분히 실력 쌓아야
800병상 규모 시흥배곧서울대병원, 내년 상반기 착공…2027년 개원 목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