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아이 “美 엘리슨, 췌장암 치료제 ‘글루포스파미드’ 글로벌 유통 파트너 물색 ”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6 14:18:30
  • -
  • +
  • 인쇄
"美서 상용화 후 파트너 통해 글로벌 유통·판매 전략 계획중"
▲ 비디아이 CI (사진= 비디아이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비디아이는 미국 자회사 엘리슨파마슈티컬스이 임상 3상을 진행 중인 췌장암 2차 치료제 ‘글루포스파미드’에 대한 글로벌 파트너를 물색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글루포스파미드는 미국에서 현재까지 480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3상이 순조롭게 진행 중으로, 엘리슨은 글루포스파미드에 대해 미국, 유럽, 일본(한국, 중국, 이스라엘 제외)을 포함한 거의 모든 지역에서 파트너십을 모색하고 있다.

엘리슨은 내년 1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되는 ‘J.P. 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 참가해 파트너십을 위한 별도의 부대행사를 계획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글로벌 제약·바이오 기업들과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전문성과 경쟁력을 갖춘 파트너를 적극적으로 찾을 예정이다.

에드윈 토마스 엘리슨 대표는 “엘리슨은 현재 개발 중인 신약들을 미국에서 상용화한 후 파트너를 통해 글로벌 유통 및 판매하는 전략을 생각하고 있다”며, “파트너의 규제 전문성, 영업 인력, 마케팅 역량을 활용해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고 파트너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향후 임상연구 및 개발 자금을 지원받을 수도 있어 장점이 크다”고 말했다.

이어 “‘JP 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 2022’ 참가를 통해 엘리슨이 보유한 파이프라인의 우수성을 소개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미국 의학회 및 여러 투자자들로부터 성장성을 인정받음과 동시에 잠재적 글로벌 파트너들로부터 상업적 권리에 대해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한국산 ‘코비박 백신’ 원액…중미 수출길 열려2021.12.08
씨엔알리서치, 엔에이치스팩17호 합병절차 완료…17일 코스닥 상장2021.12.08
한미약품 ‘에페글레나타이드’ 후속 연구, 美 심장협회 혁신연구 선정2021.12.08
제넨셀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오미크론 치료 효과 특허 출원”2021.12.08
한미약품 “유통 중인 ‘아모잘탄’ 안전성, 과학적 입증”2021.12.08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