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지켐생명과학, 인도 제약사 코로나 백신 생산 계약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5 14:49:34
  • -
  • +
  • 인쇄
자이더스 카딜라 코로나 플라스미드 DNA 백신 생산
전체 생산 공정에 대한 기술 이전
▲ 엔지켐생명과학 CI(사진=엔지켐생명과학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엔지켐생명과학과 자이더스 그룹의 카딜라 헬스케어는 세계 최초로 사람에서 효능을 입증한 주사 바늘 없이 접종하는 플라스미드 DNA 백신인 ZyCoV-D 백신을 생산하기 위해 제조라이선스 기술이전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발표했다.

약 3만명의 임상시험자를 대상으로 한 대규모 임상시험 결과에 따라 ZyCoV-D는 최근 12세 이상의 환자에 대해 인도의 국가규제기관(DCGI)으로부터 긴급사용승인(EUA)을 받았다.

이번에 체결한 계약조건에 따라 자이더스는 DNA 백신 제조기술을 엔지켐생명과학에 이전하고 기술 지원을 제공한다.

엔지켐생명과학은 한국에서 DNA 백신을 제조해 동남아 및 라틴 아메리카에 위치한 중저소득국가들(LMICs)과 한국 정부의 신남방정책(New Southern Policy)에 해당하는 동남아 국가에 수출을 추진하고 자이더스에 라이선스료 및 로열티를 지불하는 방식이다.

자이더스와 엔지켐생명과학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2022년에 8000만 도스 이상의 플라스미드 DNA 백신을 생산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손기영 엔지켐생명과학 회장은 “오늘은 세계 최초의 사람용 DNA 백신 제조에 착수하는 백신 컨소시엄에 중요한 이정표가 되는 날이며 이번에 이전 받는 기술을 통해 짧은 시간에 저렴한 비용으로 백신을 생산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DNA 백신은 다른 백신들에 비해 훨씬 안정적이다. ZyCoV-D는 주사바늘 없이 투여되며 특히 자원이 부족한 국가에서 더 쉽게 사용 및 유통될 수 있다”며 “최첨단 제조시설과 고품질 인력을 통해 우리는 특히 LMICs에서 코로나 백신에 대한 전 세계 수요를 해결하기 위해 자이더스와 협력하는 것을 매우 고대한다”고 전했다.

자이더스의 대표이사인 샤빌 파텔(Sharvil Patel )박사는 “엔지켐생명과학과 파트너 관계를 맺어 세계에서 처음으로 혁신적인 주사바늘 없는 플라스미드 DNA 백신 기술을 엔지켐생명과학에 제공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우리의 목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COVID-19와 싸울 수 있는 새로운 플랫폼을 갖춘, 안전하고 내약성이 좋고 효과적인 백신을 대한민국과 여러 주요 국가들에게 제공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엔지켐생명과학은 정부의 백신허브 정책에 따라 국내 유명 제약기업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코로나19 백신을 제조할 것이며, 핵산과 기타 생물학적 제제 및 약물의 전달을 개선하기 위한 지질 기반 제제도 생산하고 있다.

자이더스는 광범위한 헬스케어 세라피를 개발, 제조 및 판매하는 글로벌 제약 회사이다. 자이더스 그룹은 전 세계적으로 2만3000명 이상의 임직원을 고용하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한국산 ‘코비박 백신’ 원액…중미 수출길 열려2021.12.08
씨엔알리서치, 엔에이치스팩17호 합병절차 완료…17일 코스닥 상장2021.12.08
한미약품 ‘에페글레나타이드’ 후속 연구, 美 심장협회 혁신연구 선정2021.12.08
제넨셀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오미크론 치료 효과 특허 출원”2021.12.08
한미약품 “유통 중인 ‘아모잘탄’ 안전성, 과학적 입증”2021.12.08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