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LK바이오-파스퇴르硏, AI 기반 신약개발 연구협력

김동주 / 기사승인 : 2021-10-18 13:42:39
  • -
  • +
  • 인쇄
▲JLK바이오-한국파스퇴르연구소 업무협약식 모습  (사진= 제이엘케이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제이엘케이바이오와 한국파스퇴르연구소는 지난 15일 인공지능 기반 신약개발을 위한 연구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제이엘케이바이오가 보유한 인공지능 신약개발 플랫폼 ‘DeepHitsTM’와 한국파스퇴르연구소의 의약화학 및 스크리닝 전문성을 접목, 혁신적인 신약 후보물질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수행, 학술정보 교류 등 다각적인 협력이 진행된다.

양 기관은 특히 항암제 개발 연구를 중점 추진할 예정이다. 제이엘케이바이오가 인공지능 플랫폼을 통해 유망 항암 타겟에 대한 최적의 신약후보물질을 빠르게 설계 및 도출하고, 한국파스퇴르연구소가 가상의 후보물질들을 실제 화합물로 설계 및 합성한 후 약효탐색 스크리닝을 통해 비임상 효능을 평가한다는 전략이다.

황현준 제이엘케이바이오 대표는 “항암제는 경쟁이 치열하지만 그만큼 미충족 의료 수요가 높은 시장으로 경쟁에서 앞서가는 혁신적인 신약을 개발하기 위해서는 스마트한 접근방법이 필요하다”며, “제이엘케이바이오의 Dry Lab.과 한국파스퇴르연구소의 Wet Lab. 융합을 통한 시너지로 다른 경쟁업체와 차별화된 스마트한 신약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지영미 한국파스퇴르연구소장은 “인공지능과 신약개발의 접목으로 후보물질을 광범위하고 신속하게 탐색하고, 빅데이터를 수집·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제이엘케이바이오의 인공지능 기반 플랫폼이 도출한 후보물질을 우수한 치료 효능을 나타내는 화합물로 개발함으로써 신약개발 연구기간을 단축하고 성공 가능성을 제고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내년도 수급조절한약재 수입량, 총 11개 품목 1840톤으로 결정2021.12.07
EMA, 로슈 관절염 치료제 중증 코로나19 치료제로 승인2021.12.07
현대바이오 "코로나 경구치료제 병용시 치료효과 2.1배↑"2021.12.07
LG화학 "제미글로+SGLT2억제제 병용요법, 강력한 혈당 감소 확인"2021.12.07
파미노젠, 성균관대와 DDR 타깃 표적항암제 공동연구개발 MOU 체결2021.12.07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