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 신제품 '글렌고인' 2종 출시

김준수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8 12:56:49
  • -
  • +
  • 인쇄
▲ '글렌고인 캐스크 스트렝스 배치8' (사진= 롯데칠성음료 제공)

 

[메디컬투데이=김준수 기자] 롯데칠성음료는 싱글몰트 위스키인 ‘글렌고인’의 신제품 2종을 출시하고, 위스키 마케팅을 강화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싱글몰트 위스키는 한 곳의 증류소에서 100% 몰트(보리)만을 이용해 만든 위스키를 말한다.

‘글렌고인’은 몰트를 건조하는 과정에서 ‘피트’(맥아를 건조시키는 원료)를 사용하지 않고 자연 그대로 건조시켜 깔끔하면서도 풍부한 맛과 향이 특징인 제품으로, 2016년부터 롯데칠성에서 수입해 판매하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제품은‘글랜고인 래거시 챕터2’와 ‘글렌고인 캐스크 스트렝스 배치8’이다.

‘글렌고인 래거시 챕터2’는 글렌고인의 새로운 전성기를 불러일으킨‘피터 러셀’을 기리기 위해 만든 제품으로 옅은 금색을 띄며 과일향과 입안에 감도는 달콤함이 특징이다.

‘글렌고인 캐스크 스트렝스 배치8’은 배치 1~7에 이은 ‘캐스크 스트렝스’시리즈 제품이다. 마스터에 의해 세심하게 선택된 오크통에서 숙성된 원액을 물을 타지 않고 블랜딩하여 싱글몰트 위스키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다.

두 제품 모두 700ml 용량에 알코올 도수는 각각 48도, 59.2도다. 전문 리쿼샵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대형마트로도 판매 확대 예정이다.

또한 지난 8월 테스트 판매 시 일주일 만에 완판을 거둔 럭셔리 싱글몰트 위스키 ‘탐두’의 12년과 15년 제품도 11월 중 선보일 예정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직접 경험하며 스스로의 만족과 즐거움을 찾아가는 음주 트렌드로 위스키가 급 부상하고 있다”며, “다양해지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고려해 특정 지역 증류소만의 특색을 느낄 수 있는 싱글몰트 위스키의 라인업을 확대하고, 소비자와 소통하는 마케팅을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어르신, 식품‧건강기능식품 허위‧과대광고에 속지 마세요”2021.11.28
세계로 뻗은 한식…외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음식은 ‘한국식 치킨’2021.11.28
BBQ, 전북 장수군과 농특산물 활용 제품개발 상생협약2021.11.26
농심, 이병학 대표이사 내정…신동원 회장 장남 상무 승진2021.11.26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 올수와 ‘폐식용유 리사이클링’ MOU 체결2021.11.26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