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보장 행정데이터 연계‧결합 법적 근거 마련

이재혁 기자 / 기사승인 : 2021-11-30 12:46:37
  • -
  • +
  • 인쇄
복지부, 사회보장기본법 시행령 및 시행규칙 제·개정
▲ 사회보장 행정데이터 분석센터 구축체계 (사진=보건복지부 제공)

 

[메디컬투데이=이재혁 기자] 부처와 공공기관 등이 보유한 사회보장 행정데이터를 연계‧결합할 법적 근거가 마련됐다.

보건복지부는 사회보장기본법 시행령 개정안 및 시행규칙 제정안이 30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이번 법령 정비는 사회보장 행정데이터 구축 자료의 종류 및 범위를 정하기 위해 이뤄졌다.

먼저 사회보장기본법 시행령 개정을 통해 사회보장위원회가 법에서 규정한 주요 행정데이터 외에 추가로 수집할 수 있는 정보의 구체적인 내용을 규정했다.

구체적으로는 가족관계등록부, 임대차계약, 퇴직연금, 노후생활안정자금, 학자금 지원, 주택담보노후연금 등 8개 관련 법률에 규정된 자료 또는 정보를 요청할 수 있는 정보다.

또한 사회보험, 공공부조 및 사회서비스 등 총 41개 관련 법률을 통해 수집 요청하는 정보의 범위를 규정했다.

아울러 지방자치단체의 사회보장제도 신설·변경 시 보건복지부에 대한 협의 요청 기한을 종전 4월 30일에서 6월 30일로 완화했다.

지방자치단체의 예산안 제출기한(11월) 등을 고려해 협의 요청 기한을 2개월 연장함으로써 지역의 사회보장제도가 보다 내실있게 운영될 수 있도록 협의제도를 개선했다는 설명이다.

시행규칙 제정안을 통해서는 사회보장 행정데이터 분석센터의 설치·운영에 관한 근거 규정을 신설했다.

사회보장 행정데이터 분석센터는 사회보장위원회 사무국 내 보안시설이 갖춰진 독립된 공간에 설치하도록 했다.

이번 개정을 통해 축적된 행정데이터를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사회보장 행정데이터를 원활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복지부 송준헌 사회보장위원회 사무국장은 “부처 및 공공기관 등이 보유한 사회보장 행정데이터를 연계 및 결합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됨으로써 앞으로 사회보장 정책의 효과성 분석과 제도 기획을 지원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고 평가했다.

 

메디컬투데이 이재혁 기자(dlwogur93@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 3859명…위중증 환자 579명2022.01.17
거짓‧부정하게 마약류 취급승인 받으면 허가 취소…행정처분 기준 마련2022.01.17
준비 미흡한 ‘코로나 치료제’ 처방 체계…제2의 백신 사태 불러오나2022.01.17
“비대면 전화상담‧처방, 고혈압‧당뇨 환자 ‘처방지속성’ 높였다”2022.01.17
안철수, '정신건강 국가책임제' 공약…“정신과 의료비 90% 건보 보장”2022.01.17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