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GFS, B2B 식자재 유통 플랫폼 ’온일장’ 론칭

김준수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5 12:50:08
  • -
  • +
  • 인쇄
▲ 식자재 유통 플랫폼 ‘온일장’ 론칭 (사진= SPC삼립 제공)

 

[메디컬투데이=김준수 기자] SPC삼립의 식품유통 전문 계열사 SPC GFS가 B2B 식자재 유통 플랫폼 ’온일장’을 론칭했다고 25일 밝혔다.


온일장은 ‘맞춤배송으로 온종일 신선하게’라는 콘셉트로 각 지역 식자재 마트와 외식 매장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를 연결해주는 플랫폼이다.

식자재 마트는 영업과 고객관리에 대한 수고를 덜고 거래처를 확대할 수 있고, 자영업자들은 신선하고 가격경쟁력 높은 식자재를 편리하게 받아볼 수 있는 지역 상생 기반의 플랫폼이다.

SPC GFS는 ‘온일장’ 운영을 통해 식자재 사업을 확대, 강화하고 새로운 시장 창출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특히 SPC GFS가 보유한 식자재 영업 노하우 및 관리 역량과 전국적인 유통 인프라를 통해 기존 사업과의 시너지 효과도 기대된다.

온일장은 자영업자들이 애플리케이션만 설치하면 별도의 가입비나 이용료 없이 바로 이용이 가능하다.

1일 3회 선택한 시간에 맞춰 배송시간을 선택할 수 있는 ‘재깍 배송 서비스’와 온라인에서 대량 구매만 가능했던 야채, 육류 등도 소량 주문이 가능하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5만원 이상이면 무료 배송해주며, 그 이하의 소량 주문도 배송비 5천원을 추가하면 배송이 가능하다.

한편, 판매자인 식자재 마트를 대신해 광고, 프로모션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며, 고객 문의 및 상담 등 CS 업무도 수행한다.

온일장은 천안, 구미 지역에서 먼저 서비스를 시작하고, 향후 전국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론칭을 기념해 5만원 이하 무료배송 이벤트, 할인 쿠폰 증정, 특가 상품 운영, 더블 할인 이벤트 등 릴레이 프로모션을 3개월간 진행할 예정이다.

SPC GFS 관계자는 “식자재 시장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가운데, SPC GFS가 보유한 유통 및 관리 역량에 IT 기술을 접목한 새로운 플랫폼을 선보였다”며, “향후 서비스 지역을 지속 확대하고 이용자들의 편의와 혜택을 꾸준히 강화해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가맹본부가 예상매출액 제공 안하면 지자체가 과태료 부과…권한 확대
세븐일레븐, CJ제일제당과 콜라보 ‘제일맛집 시리즈’ 시즌2 출시
롯데백화점 전주점, 직원 확진된 채 근무…집단 감염 우려
G마켓·스타벅스 품은 이마트 몸집 육중해졌는데…1분기 ‘실적 쇼크’
쿠팡, ‘쿠팡 트래블 프리미엄’ 론칭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