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디텍메드, 코로나19 진단제품 '오미크론' 유효성 평가 완료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2 12:48:46
  • -
  • +
  • 인쇄
▲ 항원진단제품 (사진=바디텍메드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현장진단 전문기업 바디텍메드는 기존에 출시해서 전세계에 판매되고 있는 항원진단제품의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내부적인 성능 유효성 평가를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평가 결과 모든 항원진단제품에 대한 성능에서 오미크론 변이에 영향을 받지 않는 것으로 확인했다.

이번 유효성 평가 대상 제품은 항원진단키트 2종(ichroma COVID-19 Ag, AFIAS COVID-19 Ag)과 독감과 코로나19를 동시에 진단할 수 있는 콤보제품 2종(ichroma™ COVID-19/Flu Ag, AFIAS COVID-19/Flu Ag) 등 현재 코로나19 진단제품의 주력 제품이다.

WHO를 통해 공개된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의 아미노산 서열을 분석한 결과 바디텍메드의 원진단제품 표적에서의 변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현재 전세계 코로나19 주도종인 델타를 비롯해 오미크론 역시 대부분의 변이는 스파이크단백질(S-protein)에서 발생하고 있다. 반면 바디텍메드 항원진단제품의 표적은 대부분 바이러스 표면의 안쪽인 N-protein이기 때문에 주요 변이에 영향을 받지 않는 것으로 파악된다.

회사관계자는 “기존에 판매하고 있는 항원진단제품 외에 자회사 유진셀을 통해 한번의 테스트로 기존의 코로나19 바이러스는 물론 오미크론 변이의 감염여부를 판별할 수 있는 검사 키트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미코바이오메드, 코로나 중화항체 신속진단키트 독일시장 진출 추진2022.01.14
에스디바이오센서, 래피젠과 700억 규모 손해배상 '소송전'2022.01.14
테람스, 표피접합용 생체접착제 ‘이지큐 본드’ 스페인 수출2022.01.14
광학기술과 의학 접목해 암 정복 나선 메타플바이오2022.01.13
시노펙스, ‘메디컬·헬스케어 R&D 센터’ 구축…200억 투자2022.01.13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