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케어 “국내 최초 의료비 세액공제 자료 제출 간소화 서비스 출시”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4 12:26:53
  • -
  • +
  • 인쇄
홈텍스 제출 자동화로 약국 편의성 제고 및 업무 부담 최소화
▲ 유비케어가 ‘유팜’ 내 ‘의료비 세액공제 증명자료 제출 간소화 서비스’를 출시했다. (사진=유비케어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유비케어는 자사의 PMS(Pharmacy Management System, 약국관리시스템) 제품 ‘유팜’ 내 ‘의료비 세액공제 증명자료 제출 간소화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국내에서 이 서비스를 선보이는 것은 처음이다.

‘의료비 세액공제 증명자료 제출 간소화 서비스’는 ‘유팜’에서 홈택스로 파일 제출하는 업무를 전면 자동화해 증빙 파일을 전산으로 간편하게 제출할 수 있는 기능이다.

약국과 병·의원은 소득세법 제 165조 규정에 따라 환자의 의료비 세액공제 증명자료를 국세청에 제출해야 한다.

기존에는 의료기관에서 국세청 홈택스를 통해 제출 자료를 선택하고 파일을 업로드 하는 등 세액공제 자료 제출 절차가 불편했다.

유비케어는 번거로운 자료 제출 업무를 지원하면서 약국 업무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번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별도 화면에서 처리했던 세액공제 제외 환자와 품목을 통합해 처리할 수 있다는 것이 강점이다.

아울러 최초 1회 등록된 인증서를 매년 자동으로 갱신 및 로그인 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고도화 했다.

이상경 유비케어 대표는 “이번 서비스는 고객이 더욱 편리하고 손쉽게 자료를 제출하고 환자 복약 지도에 집중할 수 있도록 만들 것”이라며 “유비케어는 고객의 든든한 파트너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울산소방본부, 에스오일에 긴급사용정지 명령…공정 사용 정지
코웨이, 맞춤형 침대 프레임 ‘마이 프레임’ 출시
바디프랜드, 오프라인 체험 공간 늘린다…부산명지점·신세계강남점 오픈
공정위, 'PB상품 리뷰 조작 의혹' 쿠팡 현장조사 착수
‘실손보험’ 보험금 지급 거절 사례 늘면서 4월 소비자상담도 껑충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