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게더·메로나도 오른다…빙그레, 3월부터 아이스크림 가격 인상

김준수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7 10:35:49
  • -
  • +
  • 인쇄
▲ ▲빙그레 로고 (사진=빙그레 제공)

 

[메디컬투데이=김준수 기자] 빙그레가 투게더, 메로나 등 주요 아이스크림 제품의 가격을 인상한다고 27일 밝혔다.

이에 따라 소매점 기준 투게더는 5500원에서 6000원, 메로나는 800원에서 1000원으로 판매될 전망이다.

최종 가격 인상은 유통채널과 협의를 거쳐 오는 3월부터 순차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빙그레 관계자는 “최근 국내 원유가격 인상과 국제 석유화학, 종이펄프 등의 부자재 원료 가격의 상승으로 거의 모든 제품의 제조원가가 감당하기 힘들 정도로 올랐다”며 “내부적으로 경영효율화를 통해 인상요인을 줄이려 했으나 인건비, 물류비, 판매관리비 등도 상승하면서 경영 압박이 심화되고 있다”고 인상 배경을 설명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식약처, '장출혈성 대장균 검출' 떡갈비 제품 판매중단 및 회수 조치
농심, 비건 레스토랑 ‘포리스트 키친’ 오픈
삼양식품, ‘페어링바이츠 베이글칩’ 출시
동원샘물 “페트병 경량화로 연 1200t 플라스틱 절감”
뉴스킨 빅플래닛, 무라벨 ‘딥씨플러스 300’ 출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