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서울병원, 신임 원장에 박승우 교수 임명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2 10:56:08
  • -
  • +
  • 인쇄
▲ 박승우 원장 (사진=삼성서울병원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삼성서울병원은 10월 15일자로 제 12대 원장에 박승우(朴丞愚, 59세) 교수를 임명한다고 12일 밝혔다.


박승우 신임 원장의 임기는 2021년 10월 15일부터 만 3년간이다.

박승우 삼성서울병원 원장은 심장판막증, 심근경색증 등 심장질환 분야의 권위자이자 병원 정보화 분야에서도 큰 기여를 한 바 있으며, 13년간 정보전략실장, QI실장, 기획총괄 겸 기획실장 등 병원의 주요 보직 경험을 통해 삼성서울병원이 추구하는 '중증 고난도 질환 중심의 첨단 지능형 병원'실현을 구현해 나갈 적임자로 기대되고 있다.

박 원장은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후 1994년 삼성서울병원 개원 멤버로 참여했으며, 2년간 미국 메이요 클리닉(Mayo Clinic)연수를 통해 선진 심장 치료 지식을 국내에 접목하고, 한국심초음파학회 이사장(‘16~’18)을 역임한 바 있으며, 2019년 11월 세계 최고의 의학 학술지 NEJM (New England Journal of Medicine)에 논문을 발표하는 등 심장내과학 분야의 권위자로 손꼽히고 있다.


박 원장은 “코로나19라는 글로벌 팬데믹 위기를 극복하고 중증 고난도 질환 중심의 첨단 지능형 미래 병원을 구현해 나가야 하는 중책을 맡아 어깨가 무겁다”면서도 “개원 당시 대한민국 의료를 한단계 상승시켰다는 찬사를 받은 삼성서울병원 개원 멤버로서 새로이 우리나라 의료계의 동반 발전을 선도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강남 차병원, 리모델링한 '부인과' 오픈…진료 시작2021.10.28
서울예스병원-SY LIFE, 공동 연구개발로 침대 ‘시슬립’ 출시2021.10.28
미앤미의원 평촌점, 내달 1일 오픈2021.10.27
대전 연세W의원, 남성 전용 피부 관리실 ‘W MEN’s care‘ 오픈2021.10.27
순천척병원, 연골세포재생주사 치료 시행2021.10.27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