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년부터 식품기사→식품안전기사 자격시험 전환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1 09:57:14
  • -
  • +
  • 인쇄
식약처, HACCP 전문인력 양성 위한 국가기술자격 개편 추진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식품안전관리 전문가 양성을 위해 국가기술자격인 식품기사 자격시험을 ‘식품안전기사’ 자격시험으로 전환하는 내용으로 올해부터 개편을 본격 추진하고 2025년부터 개편된 ‘식품안전기사’ 자격시험을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특히 이번 개편은 해썹 적용업체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해썹의 효율적 운영·관리를 담당하는 해썹 전문인력을 양성·확보하고자 추진하는 것이다.

이번에 확정된 개편안은 올해 ‘국가기술자격법’ 개정안에 반영될 예정으로 다만, 개편되는 ‘식품안전기사’ 자격시험은 수험생의 준비기간 등을 고려하여 2025년부터 본격적으로 실시될 예정이며, 2024년까지는 종전과 같이 식품기사 자격시험으로 실시된다.

주요 개편 내용은 ▲(종목명) 기존 ‘식품기사’에서 ‘식품안전기사’로 변경 ▲(필기시험과목) 기존 ‘식품위생학, 식품화학, 식품가공학, 식품미생물학, 생화확 및 발효학’ 6과목에서 ‘식품안전, 식품화학, 식품가공·공정공학, 식품 미생물 및 생화학’ 5과목으로 변경 ▲(실기시험과목) 기존 ‘식품생산관리 실무’에서 ‘식품안전관리 실무’로 변경 등이다.

또한 ‘식품안전’ 과목(필기)과 ‘식품안전관리 실무’ 과목(실기)에서 해썹 관련 항목(해썹 7원칙 12절차, 선행요건 관리)을 대폭 강화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식품안전기사’ 자격시험으로 개편 추진을 위해 고용노동부로부터 국가기술자격 관련 업무를 위탁받은 한국산업인력공단 등 관계기관과 지난 2019년부터 지속적으로 논의해왔다.

식품안전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분과회의를 통해 해썹 관련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개발을 완료했고, 개발된 국가직무능력표준을 기반으로 시험과목과 시험출제 기준안 등 개편안을 확정했다.

식약처는 이번 국가기술자격 개편 추진이 해썹 전문인력 양성·확보와 사전 식품안전관리 체계를 더욱 강화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국민들에게 안전한 식품을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남양유업 홍원식 회장 "법원 가처분 소송 패소에 불복"2022.01.27
투게더·메로나도 오른다…빙그레, 3월부터 아이스크림 가격 인상2022.01.27
SPC 배스킨라빈스, ‘토니와 체키의 반전 매력’ 미니케이크 출시2022.01.27
설 성수식품 일제 점검…‘식품위생법 위반’ 75곳 적발2022.01.27
식품영업자, 자가품질위탁 검사 결과 이의 있을시 '재검사' 가능2022.01.27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