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한국임상영양학회 동계학술대회’ 참석…“특수의료용도식품 가이드라인 필요”

김준수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3 09:38:19
  • -
  • +
  • 인쇄
▲ 매일유업이 2021년 한국임상영양학회 동계학술대회에 참가해 질환조절용 영양조제식품산업의 향후 발전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사진=매일유업 제공)

 

[메디컬투데이=김준수 기자] 매일유업이 2021년 한국임상영양학회 동계학술대회에 참가해 질환조절용 영양조제식품산업의 향후 발전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지난 20일 온라인 상에서 열린 2021년 한국임상영양학회 동계학술대회는 ‘수술환자의 영양과 특수의료용도식품에 대한 최신 지견’을 주제로 진행됐다. 본 학술대회는 ‘최근 암수술 치료와 환자 관리’, ‘특수의료용도식품 관리방안’, ‘장기이식 환자-임상과 영양치료 업데이트’, ‘새로운 진료지침과 임상영양치료 적용’ 4개 세션으로 구성됐다.

특수의료용도식품은 정상적으로 섭취·소화·흡수 또는 대사할 수 있는 능력이 제한되거나 질병·수술 등 임상적 상태로 일반인과 생리적으로 다른 영양요구량을 갖고 있어 충분한 영양공급 또는 일부 영양성분의 제한 또는 보충이 필요한 사람에게 식사 전부 또는 일부를 대신할 목적으로 제조·가공된 식품을 일컫는다.

발표자로 참석한 매일유업 최원선 팀장은 고령화 사회 진입에 따라 만성질환자가 증가하고 있으므로, 영양상태 개선에 초점을 맞춘 기존의 환자용 식품과 구분되는 특수의료용도식품 가이드라인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특히 경도인지장애, 공복혈당장애 등 고위험군의 질병 관리를 위해서는 특수의료용도식품에 대한 제도적 개선이 선행되어야 함을 발표했다.

한편 매일유업은 50년 이상 축적된 전문 영양설계 노하우를 바탕으로 2007년 대웅제약과 함께 의료영양전문 브랜드 메디웰을 론칭했다. 메디웰은 환자식과 영양식을 비롯한 다양한 종류의 의료영양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빽다방, 지난해 매장당 매출 3억2500만원…저가 커피브랜드 중 1위2021.12.07
우진비앤지, DSM뉴트리션과 양돈분야 전략적 제휴 파트너 계약2021.12.06
보해양조, '복분자주·매취순' 출고가↑…인상률 9%2021.12.06
코로나19 장기화…외식 줄면서 닭고기 ‘배달’ 늘었다2021.12.05
크래프트하인즈, 연말 맞아 높이 5m 크리스마스 케찹 트리 선봬2021.12.03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