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CCP인증원, 농촌진흥청과 안전한 먹거리 제공 위한 MOU 체결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6 09:35:58
  • -
  • +
  • 인쇄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스마트 HACCP 도입' 등에 상호협력
▲ 업무협약 체결식 모습 (사진=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은 25일 농촌진흥청과 농업경제 활성화 및 국민에게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5월 행정안전부 협업 매칭 플랫폼인 ‘협업이음터’를 통해 농업인 창업기업의 HACCP인증을 지원하는 협업과제를 계기로 양 기관이 보유한 다양한 역량을 확대 적용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HACCP인증원은 농촌진흥기관과 농업인 가공사업장을 대상으로 ▲HACCP 인증 및 기술지원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스마트 HACCP 도입 ▲식품 위생·안전 기술개발 및 보급 ▲교육 및 정보교류를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농산물종합가공센터의 스마트 HACCP(중요관리점 모니터링 자동 기록관리 시스템) 도입은 양 기관이 추진하는 식품 안전관리 및 농산물가공 품질관리의 디지털 전환의 대표적인 사업이 결합된 협력모델이다.

인증원은 올해 강원 춘천, 대구 달성, 전북 완주, 전남 해남에 위치한 농산물종합가공센터 4곳에 스마트 HACCP을 도입해 농업인이 생산한 제품의 안전성과 품질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HACCP인증원 6개지원 및 농진청 지역기관과의 연계를 강화해 식품 위생·안전의 협력체계를 촘촘히 형성하고, 협약사항이 잘 이행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조기원 원장은 “HACCP인증원이 가지고 있는 식품안전에 대한 노하우를 농진청과 공유하며 소통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며, “이번 협약으로 HACCP인증과 스마트 HACCP도입이 확대돼 국민에게 안전한 먹거리가 제공되고, 더 나아가 농업인 기업의 소득이 증대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국내산 ‘강황’ 제조 기술 표준화…“식‧의약 소재로 산업화”2021.11.30
LG생활건강 '울릉샘물' 공장 준공 내년으로 연기…환경부 갈등 여전2021.11.30
식약처, 꽁치 등 겨울철 다소비 수입수산물 통관단계 검사 강화2021.11.29
삼양식품, ‘러블리핫불닭볶음면’ 출시2021.11.29
툴젠, 이그린글로벌과 유전자교정 신품종 감자개발 업무협약 체결2021.11.29
뉴스댓글 >
  • 비브로스